기적~ > 좋은글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기적~ > 좋은글

기적~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댓글 0건 조회 167회 작성일 19-04-10 16:18

본문

15550035526954.jpg
?
♥ 기적 ♥

작은 시골마을 세 식구가 사는 오두막에 걱정거리가 생겼다. 다섯 살 막내가 앓아 누운지 여러달 째 아이는 변변한 치료 한번 받지 못하고 병들어갔다. 엄마는 아무런 도리가 없어 앓는 아이의 머리만 쓸어줄 뿐이었다.

그러던 어느 날, 소년은 기적 만이 동생을 살릴 수 있다는 엄마의 간절한 기도를 듣게 되었다. "기적이라도 있었으면..제발" 다음날 아침 소년은 엄마 몰래 돼지 저금통을 털었다. 모두 7천 6백원 소년은 그 돈을 들고 십리 길을 달려 읍내 약국으로 갔다.

"아이구 얘야, 숨 넘어 갈라. 그래 무슨 약을 줄까?" 숨이 차서 말도 못하고 가쁜 숨만 헥헥 몰아쉬는 소년에게 약사가 다가와 물었다.

"저, 저기..도, 동생이 아픈데 ‘기적’이 있어야 낫는데요."

"이걸 어쩌나, 여기는 기적이란 걸 팔지 않는단다."

그 모습을 처음부터 지켜보고 있던 옆의 신사가 물었다.

"꼬마야, 네 동생한테 어떤 기적이 필요하지?"

"어, 나도 몰라요. 수술을 해야 하는데 돈은 없고 기적이 있으면 살릴 수 있대요. 그래서 기적을 사야 하는데..."

신사는 7천 6백원으로 기적을 사겠다는 소년을 앞세우고 그의 집으로 갔다. 그리고 소년의 동생을 진찰한 뒤 병원으로 옮겨 직접 수술까지 해주었다. 약사의 동생인 그는 큰 병원의 유명한 외과 의사였던 것이다.

수술이 무사히 끝나고 소년의 엄마가 수술비용을 물었을 때 그 의사가 말했다. "수술비용은 7천 6백원입니다."

기적이란 간절히 원하는 사람에게 일어나듯 진심으로 간절히 원하고 열정을 다하는 사람만이 이룰 수 있다고 합니다.

-ㅤVingle 글 옮김 -
?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?
★ 행복이야기 좋은글,명언 더알아보기 ★
?
?
?
?
?
?
?
?
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오톡으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회원로그인

접속자집계

오늘
137
어제
384
최대
4,548
전체
91,949
풀티비
이미지설명글
이미지설명글
이미지설명글
이미지설명글
탑툰
탑툰
탑툰
이미지설명글
이미지설명글

Copyright © 소유하신 도메인. All rights reserved.